2019-12-10 15:53 (화)
‘뷰티에디터 황민영 개발 참여’…헤어바디케어 브랜드 ‘쥬쥬베’ 선보인다
상태바
‘뷰티에디터 황민영 개발 참여’…헤어바디케어 브랜드 ‘쥬쥬베’ 선보인다
  • 글로벌경제팀 기자
  • 승인 2019.04.23 10: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 리페어 솔루션을 제시하는 헤어∙바디케어 브랜드 쥬쥬베(JUJUBE)가 론칭했다. 쥬쥬베는 목욕을 모티브로 한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이태리숍과 온스타일 ‘겟잇뷰티 2015’, ‘겟잇뷰티 2016’ 메인 MC 출신 뷰티에디터 황민영이 직접 개발에 참여, 모발 및 바디에 데일리 케어가 필요한 사람들에게 싱그러운 쥬쥬베의 과즙으로 쥬이씨한 일상을 선물하고자 탄생한 브랜드다.

뷰티에디터 황민영의 부모님은 대추의 고장으로 불리는 충북 보은에서 2대째 성심목욕탕을 운영하고 있다. 이러한 이색적인 가업이 인연이 돼 이태리숍과 협업 프로젝트로 쥬쥬베 브랜드 개발에 참여했다. 충북 보은이 고향인 황민영이 개발에 참여한 만큼 기존 스킨 케어 및 뷰티 제품에서 쉽게 만나볼 수 없었던 대추(jujube) 추출물을 주원료로 한 것이 특징이다.

대추 추출물을 주요 원료로 해 △쥬쥬베 스칼프케어 그린 샴푸 △쥬쥬베 데미지케어 레드 샴푸 △쥬쥬베 리페어 더블이펙트 트리트먼트 △쥬쥬베 딥모이스처 휩크림 바디워시 △쥬쥬베 딥모이스처 실키 바디로션 싱그럽고 영양 가득한 헤어·바디 제품 5종을 선보여 쥬쥬베 제품을 통한 데일리 케어만으로도 건강한 헤어, 바디 컨디션 회복하는 동시에 데일리 퍼퓸으로 사랑 받는 자연의 향을 은은하게 유지할 수 있도록 했다.

민감성 두피 진정 데일리케어에 도움을 주는 쥬쥬베 스칼프케어 그린샴푸는 토탈 두피 케어가 가능한 탈모 증상 완화 기능성 화장품이다. 엄선된 프리미엄 대추 추출물과 블랙푸드, 피톤치드 추출물로 수분감을 극대화해 딥 클렌징 효과와 탈모 증상을 개선할 수 있다.

손상모에 영양감을 부여하고 보습 데일리 케어가 가능한 쥬쥬베 데미지케어 레드샴푸와 쥬쥬베 리페어 더블이펙트 트리트먼트는 영양이 풍부한 프리미엄 대추 추출물과 슈퍼루트 콤플렉스로 영양을 집중 공급해 윤기 없고 갈라지는 손상 모발을 탄력 있게 관리할 수 있다.

쥬쥬베 딥모이스처 휩크림 바디워시는 진정 보습 및 저자극으로 각질을 제거할 수 있어 데일리 케어용으로 적합한 바디워시다. 우유 단백질과 자연 유래 성분을 포함하고 휘핑크림 같은 쫀쫀한 미세거품을 구현해 메마르고 거친 피부를 매끈하고 촉촉하게 만든다.

쥬쥬베 딥모이스처 실키 바디로션 역시 우유 단백질과 자연 유래 성분 각질 케어로 메마르고 거친 피부를 매끈하고 끈적임 없는 실크 같은 마무리감을 선사해 자극 없이 각질 관리가 가능하며, 진정과 보습 효과도 기대할 수 있다.

이러한 쥬쥬베 헤어 및 바디케어 라인은 공신력 있는 뷰티 에디터가 개발한 제품답게 사전 사용자들이 SNS 상에서 호평을 남기고 있다.

여기에 가수 장문복을 브랜드 론칭 특별 모델로 내세우고 선 공개한 쥬쥬베 헤어·바디 케어 바이럴 광고 영상이 이슈가 되면서 인기를 견인하고 있다. 장문복은 아이돌 데뷔 준비를 위해 특별 케어를 받으면서도 헤어, 바디 용품은 꾸준히 쥬쥬베를 사용 중이라는 후문.

쥬쥬베 관계자는 “쥬쥬베는 미세먼지 등 외부 오염, 염색·펌 등으로 손상된 모발과 피부 집중 관리가 필요한 소비자나 바쁜 학업, 직장 생활로 바쁜 소비자를 위한 데일리 홈케어 솔루션을 제시한다”며 “가정에서 사용하기 좋은 대용량 및 여행용 미니어처, 샤쉐 세트 등 구성을 다양화해 언제 어디서든 간편 관리가 가능하다”고 전했다.

한편, 쥬쥬베는 브랜드 론칭을 기념해 쥬쥬베 리페어 더블이펙트 트리트먼트 1+1, 쥬쥬베 여행용 샤쉐세트 40% 할인, 쥬쥬베 샴푸 2종 세트 39% 할인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이와 함께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부모님 선물, 은사님 선물로도 적합한 세트 기획상품을 할인가에 선보이고 있다. 자세한 사항은 쥬쥬베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