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으로서의 베토벤, 그의 일생과 고뇌를 담은 뮤지컬 ‘루드윅: 베토벤 더 피아노’ 개막
상태바
인간으로서의 베토벤, 그의 일생과 고뇌를 담은 뮤지컬 ‘루드윅: 베토벤 더 피아노’ 개막
  • 최윤진 기자
  • 승인 2019.04.09 16: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미디어뉴스통신 최윤진 기자] 희대의 천재 음악가 베토벤. 그를 천재 음악가가 아닌 우리와 같은 한 사람으로, 특히 존재의 의미와 사랑에 대해 치열하게 고뇌하고 고민했던 한 인간으로서의 모습을 그린 뮤지철 ‘루드윅: 베토벤 더 피아노’(연출 추정화, 제작 과수원뮤지컬컴퍼니)가 개막한다.

지난 2018년 11월 무대에 올랐던 뮤지컬 ‘루드윅: 베토벤 더 피아노’는 3년이라는 긴 제작기간 동안 촘촘하게 쌓아올린 서사와 가슴을 울리는 묵직함으로 창작 뮤지컬의 수준을 한 차원 끌어올렸다는 언론과 평단, 관객의 극찬을 받은 바 있다.

2019년 새롭게 돌아온 뮤지컬 ‘루드윅: 베토벤 더 피아노’는 초연 당시 뜨거운 전율의 무대를 선사했던 김주호, 이주광, 강찬, 박준휘, 강수영 등 오리지널 캐스트와 함께, 뉴 캐스트 서범석, 테이, 이용규, 조환지, 권민제(선우), 이시목이 합류해 더욱 강력해진 라인업과 신선한 조합을 자랑하고 있다.

또한 초연 공연에서 극작과 연출을 맡아 드라마틱하고 짜임새 있는 스토리로 무대를 완성했던 추정화 연출이 다시 한 번 연출을 맡아 관객들에게 더욱 깊이 있고 견고해진 무대를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와 함께, 천재 작곡가 베토벤의 음악을 변주한 넘버로 호평을 받은 허수현 음악 감독이 더욱 섬세해진 선율의 음악과 새롭게 추가된 넘버로 관객들의 귀를 사로잡을 예정이다.

베토벤의 어린 시절부터 청년시절, 그리고 장년에 이르기까지 그의 내면의 변화를 담은 뮤지컬 ‘루드윅: 베토벤 더 피아노’는 관객에게 깊은 울림과 함께 보다 큰 감동을 전달할 것이다.

뮤지컬 ‘루드윅 : 베토벤 더 피아노’는 오는 6월 30일까지 드림아트센터 1관에서 공연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