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성적인 음색이 돋보이는 싱어송라이터 노형돈, 신곡 ‘변해도’ 발표
상태바
감성적인 음색이 돋보이는 싱어송라이터 노형돈, 신곡 ‘변해도’ 발표
  • 최윤진 기자
  • 승인 2019.01.21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8년 4곡의 신곡 발표에 이은 활발한 활동 이어가
향후 발표될 정규앨범 예고해, 기대 증폭

[한국미디어뉴스통신 최윤진 기자] 금일 낮 12시, 싱어송라이터 노형돈이 신곡 ‘변해도’를 발표했다.

이번 신곡 ‘변해도’는 변해버린 인연에 대한 미련과 믿음을 배신한 사랑에 대한 원망을 노래한 발라드 곡이다. 작곡가 헨(Hen)이 곡 작업의 모든 과정에 참여했으며, 노형돈의 소년적인 감성 보이스와 헨의 예술적이고 섬세한 멜로디가 이별 후의 아픈 심정을 더욱 깊이 표현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레오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노형돈과 헨(Hen)의 특별한 감수성이 어우러진 감성 발라드 ‘변해도’가 추워진 마음에 작은 위로가 되길 바란다”며 “가까운 시일 내에 노형돈의 정규 앨범에 대해서도 새로운 소식을 전해드리겠다”고 전했다.

한편 지난 2018년 ‘너는 아니’를 통해 3년 만에 활동을 재개한 노형돈은 이후 ‘동암역 2번 출구’, ‘잊혀진다’ 등 신곡을 연이어 발표하며 지속적인 활동을 예고했다.

올해 첫 신곡으로 ‘변해도’를 발표하며 ‘이별’에 대한 곡을 연이어 발표하고 있는 노형돈은 향후 발표할 정규 앨범에 대한 대중들의 기대를 증폭시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