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안전문 차칵, 블록체인 기술 기반 ‘스마트 에스크로’ 서비스 론칭
보안전문 차칵, 블록체인 기술 기반 ‘스마트 에스크로’ 서비스 론칭
  • 글로벌 경제팀 기자
  • 승인 2018.06.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법무법인 및 특허사무소의 성공보수 제 3자의 개입없이 안전하게 받을 수 있는 플랫폼

 

특허사무소나 법무법인에서는 특허가 등록이 되거나 소송에 승소를 하게 되면 의뢰인은 성공 보수를 지급하게 돼 있다. 하지만 의뢰인이 성공 보수를 지급하지 않는 사례가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다. 변호사가 급증하면서 착수금보다 성공보수의 비중이 경쟁적으로 높아졌지만 막상 사건이 종결되고 나면 연락을 끊어 버리는 의뢰인이 부지기수인 것.

이에 보안전문 ㈜차칵(대표 김용대)이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한 탈중앙화된 ‘스마트 에스크로’ 서비스를 론칭했다고 밝혔다.

블록체인은 누구나 열람할 수 있는 장부에 거래 내역을 투명하게 기록하고, 여러 대의 컴퓨터에 이를 복제해 저장하는 분산형 데이터 저장기술이다. 중앙집권화된 기관이 없이도 여러 대의 컴퓨터가 기록을 검증하기 때문에 투명하고 신뢰도 높은 거래가 가능하다.

차칵에서 선보이는 ‘스마트 에스크로(DcentCrow, Dcentralized Escrow Service)’는 성공보수를 제 3자의 개입없이 안전하게 주고 받을 수 있는 블록체인 기반 플랫폼이다.

 

 

 

‘스마트 에스크로’를 통해 계약을 진행하면 프로젝트 완료 후 지급하는 성공 사례금인 등록성사금 지급을 안전하게 받을 수 있다. 계약 내용은 블록체인 상에 존재하기 때문에 누구나 투명하게 볼 수 있으며, ‘스마트 에스크로’에 에스크로한 등록성사금은 해킹이 불가능해 보안성 및 안전성이 뛰어나다.

특허등록 성사금 지급에 대해 차칵과 세전특허법률사무소는 본 서비스를 통해 국내 최초로 블록체인 상의 스마트 컨트랙트로 계약을 체결했다. 실제로 특허가 등록이 되고 자동적으로 등록 성사금이 2018년 5월 10일에 지급됐다.

또한 차칵은 서울산업진흥원 ‘SBA 액셀러레이팅 사업’의 투자를 유치한 우수 기술이다. 해당 사업은 엔젤, VC 등 민간 창업 플레이어들과 공동으로 우수 창업기업을 발굴하고, 투자, 비즈니스서비스, 인프라, 네트워킹 등 SBA 원스톱 서비스를 지원하는 창업육성지원사업이다.

차칵 관계자는 “스마트 에스크로 최근 문제시 되고 있는 등록성사금과 관련된 법적인 문제를 미연에 방지할 수 있는 획기적인 플랫폼이다”며, “특허사무소나 변호사가 특허청 의견서(OA)에 대응하는 과정에서 의뢰인의 의견도 보다 적극적으로 반영할 수 있어 법무법인 및 특허사무소와 의뢰인 모두에게 유용하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