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산 인디게임 ‘세크리드 스톤즈’, 드림핵 인디게임 베스트 액션에 선정
국산 인디게임 ‘세크리드 스톤즈’, 드림핵 인디게임 베스트 액션에 선정
  • 윤인성 기자
  • 승인 2018.05.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크리드스톤즈(Sacred Stones) 공식 일러스터
세크리드스톤즈(Sacred Stones) 공식 일러스터

[한국미디어뉴스통신=윤인성 기자] 국산 인디게임인 ‘세크리드 스톤즈(Sacred Stones)’가 ‘드림핵(DreamHack) 인디게임 베스트 액션’에 선정되었다.

드림핵(DreamHack)은 1994년 유럽에서 시작된 컴퓨터 축제로, 기네스북에 등재된 세계에서 가장 큰 규모의 LAN 행사이다. 72시간동안 진행되며 e스포츠 대회, 공연, 강연 등의 행사가 이루어진다. 이번 행사는 오는 6월 1일부터 미국 텍사스 오스틴에서 3일간 개최될 예정이며, 공식 명칭은 ‘DreamHack Austin 2018’이다.

이번에 인디 게임 베스트 액션으로 선정된 ‘세크리드 스톤즈(Sacred Stones)’는 지난 2015년 제1회 인디스타상(한국모바일게임협회)을 받았던 게임으로 당시 고등학생이던 개발자 조성준이 혼자서 만든 작품이다. 조성준은 국내 수상 이후 약 3년간 지속적으로 게임성을 개선하고 그래픽 전체를 새롭게 그려 완전 새로운 작품을 만들어냈다.

이 게임은 플래포머 장르의 액션 게임으로 20여종의 보스와 다양한 공격 패턴으로 대결을 펼치는 것이 핵심이다. 3년간 장인정신으로 개선해온 아름다운 레트로풍의 그래픽과 정식 음반으로도 출시된 게임 음악이 눈과 귀를 사로잡는다.

세크리드 스톤즈는 사용자가 쉽게 게임에 적응할 수 있도록 난이도를 조절하고 보상을 제공하는 기존 게임과는 달리, 처음부터 몹시 어렵다. 간단한 조작법 설명 외에 어떠한 설명도 해주지 않는다.

개발자인 조성준은 “굳이 설명하지 않아도 사용자가 게임 안을 탐험하면서 스스로 방법을 찾아내기를 바란다”고 제작 의도를 설명했다.

세크리드 스톤즈의 퍼블리셔인 녹스빅스 대표 김주익은 “세크리드 스톤은 장르의 특성상 한국보다는 해외, 특히 북미권 게이머들에게 좋은 반응을 보이리라 예상했다. 그래서 국내 마케팅 없이 해외 위주로 홍보 마케팅 활동을 진행했는데, 시작부터 좋은 기회를 얻게 된 것 같다”고 밝혔다.

한편 세크리드 스톤즈(Sacred Stones)는 현재 STEAM에서 윈도즈용 미리해보기로 출시된 상태이며 오는 5월 말 정식 출시될 예정이다. 퍼블리셔에 따르면 올해 안에 아이폰, 안드로이드뿐 아니라 닌텐도 스위치로도 이식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