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추행 의혹’ 조민기, 서울 광진구서 숨진 채 발견돼 충격
‘성추행 의혹’ 조민기, 서울 광진구서 숨진 채 발견돼 충격
  • 최윤진 기자
  • 승인 2018.03.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미디어뉴스통신=최윤진 기자] 미투 운동의 가해자 의혹을 받고 있는 배우 조민기가 자살했다.

조민기는 금일 3월 9일 오후 2시 경 서울 광진구 소재의 한 아파트 지하주차창 옆 창고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서울소방본부에 따르면 발견 당시 조씨는 목을 맨 상태로 발견되었으며 이를 조씨의 부인이 발견해 119에 신고한 것으로 전해진다.

한편 조씨는 오는 3월 12일 청주대학교 여학생 10여명을 성추행 및 성폭행한 혐의로 경찰에 출두해 조사를 받을 예정이었다. 성폭행 의혹이 불거진 후 조씨는 ‘명백한 루머’라는 입장을 내비치며 혐의를 부인했지만, 이어지는 폭로들로 “저로 인해 상처받으신 모든 분들게 죄송하다”며 “성실히 경찰조사에 임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