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0 17:16 (목)
액티브 시니어들의 인생 2막의 시작, ‘퀸스베리 미즈시니어 뷰티어워즈 대회’ 개최
상태바
액티브 시니어들의 인생 2막의 시작, ‘퀸스베리 미즈시니어 뷰티어워즈 대회’ 개최
  • 최윤진 기자
  • 승인 2018.01.25 0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한국시니어스타협회가 3월 21일 과천시민회관 대극장에서 퀸스베리 미즈시니어 뷰티어워즈 대회를 개최한다
- 한국시니어스타협회가 3월 21일 과천시민회관 대극장에서 퀸스베리 미즈시니어 뷰티어워즈 대회를 개최한다

[한국미디어뉴스통신=최윤진 기자] 한국시니어스타협회(대표 겸 예술감독 장기봉)의 주관으로 오는 3월 21일 과천시민회관 대극장에서 ‘퀸스베리 미즈시니어 뷰티어워즈 대회’가 열린다.

소위 ‘베이비부머 세대’라고 불리는 55년생부터 63년생까지의 조기 은퇴로 인해 최근 한국사회는 고령화시대로 진입했다. 이는 많은 사회적 문제(우울증, 조기 치매, 알코올 중독 등)를 야기하고 있으며 그에 따른 사회적 비용도 증가하고 있다.

장기봉 감독은 이들에게 인생 2막을 열어 주기 위해 지난해 개최한 수원아시아시니어패션쇼에 이은 새로운 시니어 미인대회인 ‘퀸스베리 미즈시니어 뷰티어워즈 대회’를 개최한다. 이번 대회는 대한민국 50세 이상 여성이라면 누구든 무료로 참여할 수 있으며 본선에 참가한 모든 이들에게 다양한 상품을 제공하고 상위 수상자에게는 적지 않은 상금까지 수여하는 것으로 알려진다. 대회의 주요 스태프 역시 속칭 58년 개띠들로 베이비부머 세대의 대표 주자다.

장기봉 감독은 “지금까지 열려 온 시니어 미인대회는 출연비 요구, 시상 과정의 불공정 등 많은 문제를 야기해 왔으나 이번 대회를 통해 가장 공정하고 아름다운 대회를 만들어 낼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