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3 14:40 (금)
[2017 CSIA]고객만족혁신대상-보험닷컴
상태바
[2017 CSIA]고객만족혁신대상-보험닷컴
  • 한국미디어뉴스통신
  • 승인 2017.05.12 13: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람 중심 보험대리점 보험닷컴, 의료실비보험과 암보험 지속적 사후관리 ‘호평’

[2017 CSIA]고객만족혁신대상-(주)보험닷컴

금융서비스부문/보험비교

 

각종 질병과 불안한 노후 등 불확실한 미래를 보험으로 대비하려는 보험 소비자들이 갈수록 늘어나고 있다. 하지만 보험 가입 과정에서 어쩔 수 없이 맞닥뜨리는 난관이 있으니 그건 바로 ‘선택의 어려움’이다.

특히 가입자 대부분이 지인의 추천이나 보험사 브랜드만 보고 결정하기 때문에 실제 자신이 가입한 보험의 보장내용에 대해 모르는 경우가 많은데, 이로 인해 혜택을 놓치거나 중도 해약하는 악재가 발생하게 된다.

 

그래서 보험에 대해 잘 모르더라도 쉽고 간편하게 비교하여 자신에게 맞는 상품을 찾을 수 있는 보험대리점 보험닷컴(대표 박중권)이 최근 화제다.

20개 제휴사이트를 통해 국내 생명보험과 손해보험 15개 회사, 200여 개 보험 상품을 전문비교 안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보험닷컴은 실시간 보험전문가와 1:1 무료상담 및 보험정보를 제공하는 곳으로 올해 창사 12년째를 맞았다.

 

이곳에서 제공하는 서비스는 다름 아닌 고객에게 맞는 보험 상품을 찾아 드리기 위한 비교서비스. 고객의 나이와 직업, 성별, 병력 이력, 가족력 등에 맞춰 상품 별 보장항목을 분석하여 전문가 상담을 통해 맞춤형 상품을 찾아주는, 흔한 말로 고객들이‘가성비’ 높은 보험을 설계할 수 있다는 점이 이 곳의 장점이다.

이 곳에서 운영 중인 보험 비교 사이트에서는 인터넷 상에서 여러 보험사의 상품을 한눈에 비교해 보고 가입할 수 있게 만든 곳이다. 각 보험사들의 상품별 보장내역을 볼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나이, 성별, 직업 등 자신의 조건을 입력해 각 상품별 보험료를 동시에 산출해 볼 수도 있다. 이를 활용하면 시중에서 판매되는 비슷한 종류의 보험 상품 중에서 자신에게 가장 적합한 상품을 찾을 수 있다.

 

일단 보장내역과 보험료 등을 비교한 후 가입을 원하면 전문 상담사와 전화 또는 메일로 세부 내용을 상담하면 된다. 보험금 청구 대행, 정보 변경, 보험계약 변경 등 보험 가입 후에 필요한 서비스도 똑같이 받을 수 있다. 이외에도 홈페이지에는 각종 보험과 관련된 정보도 제공된다. 무엇보다 비대면 상담이라서 부담이 적고 가입 과정이 번거롭지 않아 젊은 직장인들이 선호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실제로 보험닷컴 사이트로 하루 약 5천 명 이상이 이용 중이며 의료실비보험, 암보험, 어린이 태아보험, 치아보험, 연금저축보험 등의 상품 정보 제공과 비교 방법, 보험료 계산 서비스를 제공해 한 달 평균 700명 이상의 가입자가 실질적인 도움을 받고 있다.

 

또한 최소 5년 이상의 경력을 가진 전문상담사 50여 명이 주말까지 상주하여 설계 상담 외에 사후관리서비스를 진행 중인데 이는 보험닷컴만의 큰 강점으로 규모보다는 내실을 추구하고 판매 중심에서 고객 중심으로 초점을 맞춘 회사 10년 동안 지켜온 운영방식의 일환이다. 이러한 비교분석 및 사후관리 서비스는 자연스레 고객들의 가입만족도로 이어지고 있는데 현재 보험닷컴의 보험유지율은 개별 원수보험사의 계약유지율보다 상회하고 있다.

 

이에 보험닷컴은 주간 대표 경제잡지 <한경비지니스>와 대한민국 대표 경제 언론사인 <서울경제>가 공동주최하는 소비자가 뽑은 '고객이 신뢰하는 브랜드대상‘에서 보험/금융 부분에서 수상, 보험컨설팅 전문 업체로서 인정받고 있다.

박중권 대표는 “올해부터는 의료실비보험료가 최대 35%로 인상되고, 실손의료보험 개정이 되는 이슈가 있기 때문에 아직 실손보험 가입을 안 하고 계신 고객님들은 본인의 질병 이력이나 가족력 등을 전문가와 상담하여 상품별로 나에게 맞는 상품이 무엇인지, 보장금액은 얼마인지 분석 후 가입을 해야 손해 없는 설계가 가능하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