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2 16:47 (목)
브렉시트 충격에도 탄탄한 성과를 선보이고 있는 도성, 안전한 투자 이끌어
상태바
브렉시트 충격에도 탄탄한 성과를 선보이고 있는 도성, 안전한 투자 이끌어
  • 서재탁 기자
  • 승인 2016.07.06 16: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6년 대한민국 신한국인 대상에 선정된 도성에 박영두 대표이사

브렉시트 충격에도 탄탄한 성과를 선보이고 있는 도성, 안전한 투자 이끌어

 2016년 대한민국 신한국인 대상에 선정된 도성에 박영두 대표이사

 

금일 유럽 주요증시는 브렉시트(영국의 유럽연합 탈퇴) 결정에 따른 불안감으로 변동성장세가 이어지고 있다. 브렉시트의 진앙지 영국증시는 작년 8월 이후 최고지수를 갱신함으로써 사태 전 보다 오히려 연일 신고가를 갱신하기도 했다.

영국의 중앙은행인 영란은행(BOE)이 경기 부양을 위한 통화완화 정책을 내놓을 것이란 기대감이 주가를 끌어올리면서 전 유럽시장이 동조화 현상을 보이고 있는 것으로 풀이된다.

이른바 작용과 반작용의 논리에서 강력한 반작용의 힘이 유럽증시의 신고가 행진과 글로벌 시장의 랠리를 가져오고 있다

앞서가는 맞춤형 주식투자 맞춤형 컨설팅으로 주식투자계의 마이다스 손으로 손꼽히고 있는 (주)도성 (대표 박영두 www.nopainnogain.co.kr)은 ‘도전 없이 성공 없고, 끈기 없이 열매 없다’란 박영두 대표의 격언에 따라 고객에 딱 맞는 컨설팅으로 올바른 종목추천을 통해 고객 가치혁신을 실현하고 있다.

최근 7/6일까지 올해에만 96종목을 추천하여 87종목 이라는 압도적인 성공률을 기록하고 있는 도성은 이번 브렉시트를 관련하여 충분히 대응을 하고 있다는 것이 관계자의 설명이다.

“이번 주 글로벌 증시는 지수가 크게 출렁이는 '롤러코스터' 장세를 지속 될 것으로 전망되는 가운데, 투자자들은 미국 고용지표에 주목하고 있다. 만약 고용지표가 다시 개선된 모습을 보인다면 미국 기준 금리 인상 불씨도 다시 살아날 수 있는 가능성도 배제할 수는 없다.”는 박영두 대표는 브렉시트 결정 이후 영국 중앙은행인 영란은행(BOE)과 유럽중앙은행(ECB)의 추가 완화정책 기대는 커져 가고 있다는 점에 주목할 만 하다고 전했다.

 

하지만 브렉시트로 영국이 경기 침체에 빠질 수 있으며 유럽 지역 성장률이 둔화할 수 있으며, 미국 경제에도 일부 타격을 미칠 수 있다는 것이 객관적인 판단도 염두 해두고 있다. 영국의 브렉시트(영국의 유럽연합(EU) 탈퇴) 결정 이후 지방자치단체들도 파장을 최소화하기 위해 대책 마련에 나선 지자체들은 브렉시트가 가뜩이나 어려운 지역경제에 타격을 줄 것을 우려하며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도성은 2007년 다음 카페를 개설한 뒤, 2년 후 금감원에 정식으로 등록해 설립하며 8천 원으로 시작한 다우기술을 2만원, 2천5백 원으로 시작한 영진약품을 1만 8천 원 선으로 오르는 등 그의 잠재능력이 인정받기 시작했다. 또한 휴대전화 게임 시장의 성장을 예측하여 컴투스에 투자해 큰 수익을 내는 등 선견지명 투자 사례를 꾸준히 입증하고 있다. 1천만에서 10억 이상까지 다양한 투자금을 가진 회원들에게 박 대표는 성향에 따라 단기 매매형 회원, 별도의 홈페이지에서 자산관리 프로그램으로 1:1 관리를 해주는 VIP회원 등으로 구분하여 전화상담, 문자, SNS를 통한 실시간 상담을 진행하고 있다.

박영두 대표는 “영국은 미래를 향한 역사적인 갈림길에 서있지만 국내 경제에 미치는 파급효과는 제한적으로 예상한다. 주식투자도성에서는 이번 브렉시트 관련해서 보다 실질적 타격이 적거나 없는 저평가 실적주 중심으로 안전하게 투자하고 있다.”며 “각자의 성향에 맞는 종목을 추천받은 뒤, 인내심을 갖고 지켜봐야 하며 실속투자를 이끄는 탁월한 투자자 심리분석이 꼭 필요하다.”고 피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