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20 13:15 (금)
세계미술작가교류협회가 사단법인으로 새 출발한다.
상태바
세계미술작가교류협회가 사단법인으로 새 출발한다.
  • 박수희 기자
  • 승인 2016.01.25 17: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미술작가교류협회가 사단법인으로 새 출발한다.

본 협회는 1월 22일 캐피탈호텔(용산구소재)에서 사단법인 세계미술작가교류협회 창립총회를 개최하고 이를 결정했다.

 

김문철 사무총장을 비롯하여, 법인 설립 발기인, 이미재(전.용산구의원) 박희영(현.용산구 의원) 등 많은 참석한 가운데 열린 이날 창립총회는 법인 설립 취지문 채택, 법인 정관, 사업계획 및 예산안, 임원 선임 등에 대한 안건을 의결하는 순으로 진행됐다.

이사장은 현 비영리단체 세계미술작가교류협회 회장 여운미 씨가 선임됐다.

이번 사단법인 전환은 본 협회의 역할을 강화하고, 체계적이고, 전문적인 운영, 작가의 활발한

활발한 작품활동과 연구 및 개발 등의 공익사업을 끊임없이 지원을 활성화 시키기 위함이다.

본 협회는 법인 허가와 설립 등기 등의 절차를 마무리 했고 금년 1월 사단법인 세계미술작가교류협회를 본격 출범시킬 계획이다.

이날 선임된 여운미 이사장은 “사단법인 세계미술작가교류협회는 문화예술

(미술, 음악, 사진, 미디어, 영화, 연극 등)을 통하여 세계화와 우리 고유문화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고자하며 국내외 회원의 활동지원과 능력배양을 위한 지속적인 연구개발을 통해 문화발전 및 사회발전에 이바지 할 것이다.“ 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