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4 17:52 (금)
생방송 오늘 저녁에 떴다! 인천 소래포구 장어이야기..30여 음식 무한리필!
상태바
생방송 오늘 저녁에 떴다! 인천 소래포구 장어이야기..30여 음식 무한리필!
  • 박수희 기자
  • 승인 2021.08.12 08: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래포구 장어이야기
소래포구 장어이야기

[한국미디어뉴스통신 박수희 기자] 지난 11일 방송된 MBC '생방송 오늘 저녁' '대박의 탄생' 코너에 소개된 연매출 10억 무한리필 음식점이 화제다.

말복이 지난 지금 가을을 준비하는 이들의 건강을 챙기기 위해 보양식 별미집을 찾는 이들이 늘고 있다. 여름에 만 보양식 먹나? 환절기를 대비한 몸보신 음식점에 대해 알아보자. 

장어는 비싸다는 인식 때문에 접하기 힘든 음식이지만 장어를 무한리필로 먹을수 있는집이 있다면 또한 30여종의 해삼물과 요리를 곁들일수 있다면 마다 할 이가 있을까?

오늘소개할 음식점은 인천 소래포구에 위치한 장어이야기 무한리필 음식점이다.

1인당 41,000원에 무제한으로 장어구이를 즐길수 있고 뿐만 장어 중 가장비싼 민물장어는 물론 붕장어, 먹장어까지 입맛과 취향골라 먹는 재미가 있다.

여기에 전복, 가리비와 더불어 싱싱한 활어회까지 해산물 뷔페 저리 가게 만드는 무한리필바에 음식들을 보면 벌써 배가 부르다. 여기에 1만 원만 추가하면 바닷가재 구이까지 제공되단.

그리고 장어와 해산물 못 먹는 손님들을 위해 꽃등심과 삼겹살까지 제공하고 있으며 '남는게 있을까?' 하는 의문에 주말에는 가족 단위로 찾는 손님이 많아 하루 매출 500만 원 정도 올린다고 한다. 평균 연 매출만 무려 10억 원이라는데 손님들이 배부르게 먹고 갈 때 가장 뿌듯함을 느낀다는 사장님은 이틀에 한 번씩 장어를 들여오는 것은 물론이며 장어를 더 맛있게 즐길 수 있도록 소스를 개발해 특허까지 받았다고 한다.

코로나 장기화로 움추려진 외식문화에 몸보신도하고 환절기 대비 보양식도 먹고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을 것 같다. 

소래포구 장어이야기
소래포구 장어이야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