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사회에 꼭 필요한 진정한 봉사의 미학을 실천
상태바
우리 사회에 꼭 필요한 진정한 봉사의 미학을 실천
  • 정이우 기자
  • 승인 2020.05.29 10: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적십자 기업체협의회 김광희 회장
김광희 회장
김광희 회장

울산적십자기업체협의회 김광희 회장이 봉사와 기부 등으로 한국은 물론 국제구호활동가로도 활동하고 민간인으로서 국위선양에도 이바지하는 가운데 “내게 봉사는 취미입니다”라며 봉사활동에 주력하고 있다. 

적십자 봉사원으로서의 최고 영예이자 봉사활동의 노벨상으로 불리는 ‘적십자봉사원대장’, ‘대한민국 나눔 국민대상’ ‘울산시 사회봉사·효행 부문 시민 대상’을 비롯해 70여개의 표창과 감사패를 수훈한 김광희 회장은 지난 1998년 태광산업(주) 재직 당시 태광울산적십자봉사회가 결성되면서 봉사활동을 시작하면서 지역과 인종을 가리지 않고 도움이 필요한 곳이라면 언제 어디든지 찾아간다. 
더욱이 실질적이고 전문적인 도움을 제공하고자 미술 실기교사, 사회복지사 2급, 요양보호사 1급, 다문화가정상담지도사, 특수아동지도사 자격증도 취득했다. 2002년부터 무의탁 노인들의 영정 사진과 울산양육원 아기들의 첫돌 사진을 찍어주는 봉사활동에 참여한 김 회장은 울산 지역 저소득층의 도배, 장판과 보일러 교체, 전기 시설 정비, 지붕 수리 등 주거 환경 개선 사업을 벌였다.
김광희 회장은 “우리도 어려웠던 시절, 외국으로부터 도움을 받아 지금의 경제 대국을 이룰 수 있었다고 생각하기에 우리도 어려운 나라에 받은 것을 돌려줘야 한다는 생각에 해외에 눈을 돌리게 되었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