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8 10:50 (수)
편의점 3사 영업이익 양호...긴급재난지원슴 시기와 맞물려 치킨 가격인상?
상태바
편의점 3사 영업이익 양호...긴급재난지원슴 시기와 맞물려 치킨 가격인상?
  • 최윤진 기자
  • 승인 2020.05.25 13: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미디어뉴스통신 최윤진 기자]  최근 2년, 닭고기 부분육 평균 가격 11.6% 감소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시기와 맞물려 편의점 업체는 인건비와 원재료비 상승의 이유로 조각 치킨과 튀김류 가격을 인상하여 얌체 상술, 꼼수 등으로 언론의 질타와 소비자의 비난을 받고 있다. 이에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회장 주경순) 물가감시센터는 닭고기 부분육의 최근 시세와 편의점 업체의 재무제표 분석을 통해 이번 가격 인상의 적정성을 검토해 보았다고 전했다.

(사)한국육계협회 2019년과 2020년 닭고기 부분육 시세 그래프를 보면 원재료비는 상승업이 2019년 대비 2020년 닭고기 부분육 시세, 평균 11.6% 감소한 수치를 보여준다.

1인 가구 증가와 닭고기 소비 형태 변화로 소비자들은 ‘닭 한 마리’에서 ‘부분육’소비로 변화하고 있다. 다양한 닭요리 중 간편하게 먹을 수 있는 치킨은 ‘국민간식’으로 남녀노소 누구나 좋아하는 음식이다. 24시간 운영과 위치의 편의성과 소량과 소포장이라는 강점을 내세워 가맹점 수가 급격히 증가한 편의점에서도 치킨 부분육은 인기 있는 품목이다. 2019년 대비 2020년 닭고기의 부위별 가격을 살펴보면, 6개 부위의 가격이 모두 하락하였다. 넓적다리는 5,158원에서 4,569원으로 11.4% 감소하였고 정육은 7,524원에서 6,635원으로 가장 큰 폭(11.8%)으로 감소하여 평균 11.6% 인하되었다.

편의점 3사의 가맹점 수는 매년 증가새를 보였고 2016년 대비하여 2018년 총 5,874개 증가한걸로 조사된다. 이에 2019년 평균 영업이익이 1,405억원으로 재무상태는 매우 양호한 상태로 보인다.

1인 가구 시대에 적합한 유통형태로 자리 잡으면서 점차‘동네 슈퍼’를 대신하고 있는 편의점의 가맹점 수는 매년 증가하고 있다. 편의점 수가 많은 3사의 2016년 대비 2018년 가맹점 증가수를 살펴보면, 매장 점유율 1위인 CU는 10,857개에서 13,169개로 늘어나 21.3% 증가하였고, 2위인 GS25는 10,604개에서 13,107개로 가장 높은 증가율인 23.6%를 보였으며, 3위인 세븐일레븐은 8,206개에서 9,265개로 12.9%의 증가율을 보여 편의점 3사의 가맹점 수 평균 증가율은 19.3%로 3년 사이에 5,874개 많아졌다.

편의점 3사의 2018년 대비 2019년 재무제표의 매출원가율을 살펴보면 최저임금 인상에 따른 인건비 부담은 있겠지만, CU는 0.1%p, GS25는 0.3%p, 세븐일레븐은 2.1%p 매출원가율은 감소하였다. 또한, 2018년 대비 2019년 영업이익 증감율을 살펴보면, CU는 1,903억원에서 1,955억원으로 2.7%. 세븐일레븐은 7.5% 증가했고, GS25는 무려 29.5%, 증가한 것으로 분석되어 편의점 3사의 영업이익은 양호한 편으로 나타났다.

긴급재난지원금은 정부가 제공하는 국민 안전망이므로 기업의 이익보다 소비자 편익으로 돌려줘야 한다는 목소기가 높다.

코로나19의 글로벌 대유행(pandemic)에 따라, 정부에서는 ‘코로나19’위기에 대응하여 국민 생활의 안정과 소비 활성화를 통해 위축된 경제 회복을 꾀하고자 5월 11일부터 긴급재난지원금을 지급하고 있다. 이러한 시기에 편의점이 말도 안되는 인건비와 원재료비 상승을 이유로 치킨과 튀김류 가격을 인상해서는 안된다. 편의점 업계는 모든 국민이 함께 이 어려운 시기를 극복한다는 마음으로 이 문제를 보아야 할 것이다.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는 편의점 가맹본부· 가맹점·소비자 모두와 함께 상생할 수 있는 합리적인 가격을 채택하도록 촉구한다는 입장을 표명했다.

출처: 전자공시시스템
출처: 전자공시시스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