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7 15:19 (금)
뮤지컬 배우 카이 ‘인생캐릭터’ 총복습
상태바
뮤지컬 배우 카이 ‘인생캐릭터’ 총복습
  • 최윤진 기자
  • 승인 2020.05.20 15: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뮤지컬 배우 카이, 8월 ‘베르테르’ 출연! ‘팬텀 장인’, ‘카벤허 열풍’ 이을 새로운 수식어 기대
사진 : 쇼온컴퍼니
사진 : 쇼온컴퍼니

[한국미디어뉴스통신 최윤진 기자] 뮤지컬 배우 카이, 카팬텀부터 카베를까지… 다채로운 작품으로 쌓은 내공, 8월 뮤지컬 ‘베르테르’에서 선보인다!

뮤지컬 배우 카이가 오는 8월 뮤지컬 ‘베르테르’ 출연을 앞두고 있는 가운데 그간 쌓아온 카이 만의 색깔이 풍부하게 담겨있는 필모그래피에 관심이 집중된다.

배우 카이는 2015년 뮤지컬 ‘팬텀’에서 첫 타이틀롤을 맡았다. 데뷔 4년 만에 이룬 초고속 행보로 카이의 필모그래피에 큰 전환점을 찍은 작품이다.

​뮤지컬 ‘팬텀’은 추리소설가 가스통 르루의 ‘오페라의 유령’을 원작으로 하는 뮤지컬로, ‘팬텀’의 인간적인 면모에 대해 집중 조명했다.

카이가 표현했던 팬텀은 강력한 카리스마로 극을 압도하기보다는 담백한 연기와 노래로 오히려 설득력을 더했다는 평을 받은 바 있다.

​카이는 강력한 카리스마로 극을 압도하기 보다는 존재에 대한 깊은 고뇌를 가진 팬텀의 나약한 자아를 표현해 관객들에게 공감을 자아냈다.

‘카이의 재발견’이라고 불리는 ‘카벤허’는 빼놓을 수 없는 필모그래피 중 하나이다. 배우 카이는 복수와 원망 속에 고통받는 기구한 운명을 가진 인물 ‘유다 벤허’를 깊이 있게 표현해 관객들에게 강렬한 인상을 남기며 매회 레전드 공연을 만들었다.

특히 영화 같은 역동적인 액션신을 몸을 사리지 않으며 완벽하게 소화해냈을 뿐만 아니라, 원수를 용서하고 가족을 되찾는 마지막 장면에서 진심을 다해 전하는 대사와 노래로 작품의 메시지를 힘있게 전달하며 ‘카벤허 열풍’을 만들어냈다.

이어 지난 3월 막을 내린 뮤지컬 ‘레베카’에서 카이는 ‘막심 드 윈터’ 역으로 활약하며 강렬한 연기를 선보였다. 카이는 아내 레베카의 죽음으로 극심한 트라우마를 겪는 막심으로 인생 캐릭터를 만났다는 호평을 받았다.

​뮤지컬 ‘레베카’의 원작 극작가인 미하엘 쿤체는 배우 카이가 “내가 생각한 ‘막심 드 윈터’의 캐릭터를 가장 완벽히 소화해 냈다”며 찬사를 아끼지 않았다.

한편 오는 8월 배우 카이는 부드러운 성품을 지녔지만 운명처럼 찾아온 사랑에 모든 것을 내어놓는 뜨거운 심장을 가진 주인공 ‘베르테르’역을 맡아 연기할 예정이다.

뮤지컬 배우 카이는 이루어질 수 없는 사랑에 대한 애절함과 절망, 그리고 희망을 오가는 감정의 소용돌이 속에서 유약해 보이지만 깊은 여운을 남기는 베르테르의 복잡한 내면을 그만의 섬세한 연기로 보여줄 예정이다.

​또한 카이의 완벽한 가창력과 감미로운 음색은 객석의 감탄을 자아낼 것이며 또 한번 ‘인생 캐릭터’를 갱신할지에 관심이 집중된다.

강렬하고 카리스마 있는 캐릭터로 주목받았던 카이가 ‘베르테르’를 통해서 신선한 모습을 보여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매 작품마다 기대 이상의 무대를 보여주며 뮤지컬 팬들의 신뢰와 기대를 한 몸에 받고 있는 배우 카이의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배우 카이와 엄기준, 유연석, 규현, 나현우가 출연하는 뮤지컬 ‘베르테르’ 20주년 기념 공연은 오는 8월 광림아트센터 BBCH홀에서 개막한다.

사진 : 쇼온컴퍼니
사진 : 쇼온컴퍼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