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번 다녀왔습니다’이상엽, 이민정에게 질투하나→ 묘한 감정 느낀 이상엽.
상태바
'한 번 다녀왔습니다’이상엽, 이민정에게 질투하나→ 묘한 감정 느낀 이상엽.
  • 김영길 기자
  • 승인 2020.04.20 14: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미디어뉴스통신 김영길 기자] 배우 이상엽이 다양한 표정 연기로 시청자를 홀리고 있다.

이상엽은 지난 19일 KB

사진 : 웅빈이엔에스
사진 : 웅빈이엔에스

KBS 2TV‘한 번 다녀왔습니다’에 집요한 병원장 때문에 송나희(이민정)와 케미를 선보이고 있는 윤규진을 연기해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방송출연에 나가라는 병원장 요구에 규진은 이혼한 사실을 비밀로 하고 있어 계속해서 거절했지만 아침부터 엘리베이터에서 만난 병원장에게 결국 잡혔다.

병원상황을 알게 된 규진은 외면할 수 없어 나희에게 방송출연을 하던, 이혼사실을 밝히던 단도직입적으로 제안. 이상엽의 강인한 표정에서 망설이는 표정 변화에 긴장감을 불러일으켯다.

이어 이상엽의 다양한 표정 변화는 시청자들의 공감을 샀다. 옥분과 여행을 간 나희를 하루종일 신경쓰이며 걱정스러운 표정. 나희가 방송출연을 한다는 소식에 놀란 표정. 방송말미 나희를 짝사랑 했던 정록(알렉스)의 등장으로 세 사람의 분위기가 묘해지며 나희를 바라보는 정록에 불편한 듯 표정을 지어 그의 ‘3단 표정 연기’에 흥미를 유발했다.

다채로운 규진의 표정을 이상엽이 실감나게 표현해 시청자들에게 눈길을 사로잡았다. 상황마다 달라지는 다양한 표정 변화와 눈빛 연기에 극의 몰입도를 증가시켜 드라마와 이상엽의 연기에 공감을 보냈다.

이상엽, 이민정, 알렉스 세 사람의 심상치 않은 긴장감으로 호기심을 자극한 KBS 2TV ‘한 번 다녀왔습니다’는 매주 토,일요일 저녁 7시 55분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